mRNA백신 대량 생산 핵심기술 탐색
  • 글쓴이 관리자
  • 작성일 2021-09-12 10:58:21
  • 조회수 1113

생물의약연구센터, 전문가 초청 세미나 성료 

LNP기술 이용한 백신 개발 및 대량생산 기술 


전남바이오산업진흥원 생물의약연구센터가 최근 화순백신산업특구에서 mRNA 백신제조 핵심기술인 지질나노입자 분야 전문가를 초청, 

세미나를 개최하고 관련 기술을 탐색했다.

이번 세미나는 mRNA 백신 제조에서 백신 전달과 관련된 핵심 기술 중 하나인 LNP(Lipid Nano Particle) 관련 연구 동향 및 

LNP 대량생산 기술 등에 관한 내용으로 지역 바이오산업 육성계획을 도출하기 위해 마련됐다.

LNP는 지질나노입자를 뜻하며 화이자백신과 같은 mRNA백신 상용화를 가능하게 한 약물전달 입자이다.

이날 전문가로 초청된 인핸스드바이오의 정헌순 연구소장과 엔파티클의 고정상 대표는 

‘LNP 기술 소개 및 이를 활용한 차세대 백신 및 치료제 개발 동향’과 ‘마이크로유체기술을 적용한 LNP 대량생산 기술’이라는 주제로 강의했다.

정헌순 연구소장과 고정상 대표는 “LNP는 COVID-19에 대한 mRNA 백신의 전달물질로 사용돼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 

약물전달기술로 글로벌 제약사가 독점하고 있어 국산 백신 개발을 위해선 특허 확보가 필요하다”며 “최근 국내에서도 LNP 관련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되며, 

mRNA 백신 개발 등 상용화를 위한 LNP 대량생산 장비 개발도 꾸준히 이뤄지고 있다”고 말했다.

곽원재 센터장은 “생물의약연구센터는 국산백신 및 세포치료제의 임상시료를 생산해 온 경험을 바탕으로, 

새로운 기술을 접목해 스타트업 기업이 신규 감염병에 빠르게 대응해서 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”고 밝혔다.

한편, 전남도는 정부가 발표한 ‘K-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 전략’에 대응해 전국 유일의 백신특구인 화순백신산업특구에 

‘백신 기술사업화 오픈이노베이션 랩’을 구축해 지역 바이오의약산업을 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. 


[2021-09-12 전남매일]

목록



이전글 3자배정 유상증자 신주발행 공고
다음글 인핸스드바이오, 200억 규모 시리즈C 돌입